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chorok baem juna

초록뱀주나이앤엠 서울시 용산구 이태원로 55가길 3 (한남동 739-24) 골든너겟빌딩 3층 [140-893] Tel +82 2 3444-5577   Fax +82 2 517 9739 COPYRIGHT 2014 CHOROKbaemJUNAE&M ALL RIGHTS RESERVED

ARTIST NEWS

  • home
  • home >
  • pr room >
  • ARTIST NEWS
이상민X김종민, “YG에 꼭 들어가야 합니다”
2018/02/26

 



‘하룻밤만 재워줘’ 이상민X김종민이 마르따 자매를 위해 YG의 문을 두들겼다.

27일(화)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예능 프로그램 ‘하룻밤만 재워줘’에서는 이상민과 김종민이 한국에 온 빅뱅의 팬인 마르따 자매를 위해 YG 사옥에 들어가기 위한 고군분투가 펼쳐진다.

이탈리아에서 맺어진 하룻밤 인연으로 이제는 또 하나의 가족이 된 마르따 패밀리가 이번엔 반대로 한국을 찾아 특별한 하루를 보낸다. 이에 이상민은 YG에 가고 싶다는 마르따의 요청에 짐짓 당황해하면서도 ‘노프라블럼’을 외치며 큰소리 쳤던 상황.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이상민과 김종민이 가요계 지인과 YG관계자에게 부지런히 전화를 거는 등 인맥을 총동원하는 장면이 고스란히 담겼다. 김종민은 차렷자세를 하면서까지 공손히 전화를 해봤지만 “권한이 없다”는 답변만이 돌아왔고, 이상민의 지인 역시 갑작스러운 촬영에는 부담스러워하며 난색을 표해 결국 확답을 얻어내지 못한 난처한 상황.

방송에서는 그토록 쉽게 들어가는 것처럼 보이지만 수 많은 아티스트들이 함께 일하는 회사 내부까지 들어가기 위해서는 충분한 사전 조율이 필수. YG엔터테인먼트 측도 갑작스러운 촬영방문을 허락하기 어려운 상황이긴 마찬가지였다.

마르따는 “(YG)사옥 안에 들어간다는 건 꿈도 꾸지 못할 정도로 불가능하다고 생각했다”며 가까이에서 볼 수 있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기뻐했다는 후문. 과연 이상민과 김종민이 YG입성에 성공할 수있을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는 가운데 그토록 간절히 바랬던 빅뱅과의 깜짝 만남이 성사될 수 있을지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탈리아에서 한국으로, 단지 하룻밤이 선사한 놀라운 인연을 이어가는 이상민과 김종민, 마르따 가족이 또 어떤 특별한 추억을 쌓아가게 될 것인지는 27일(화) 밤 11시 10분 KBS2를 통해 첫 방송되는 ‘하룻밤만 재워줘’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KBS미디어 박재환)

박재환 kino@kbsmed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