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

chorok baem juna

초록뱀주나이앤엠 서울시 용산구 이태원로 55가길 3 (한남동 739-24) 골든너겟빌딩 3층 [140-893] Tel +82 2 3444-5577   Fax +82 2 517 9739 COPYRIGHT 2014 CHOROKbaemJUNAE&M ALL RIGHTS RESERVED

ARTIST NEWS

  • home
  • home >
  • pr room >
  • ARTIST NEWS
'미우새' 이상민 "룰라, 한 달 수입 5천만 원…길에 돈 뿌려"
2017/08/02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이번 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상민의 기 센 '여사친'들이 총출동해 과거사를 폭로한다. 

이상민은 집에 여자 손님들이 찾아온다며 파티 준비에 나서 어머니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특히, 이상민은 '만능살림꾼'답게 먹다 남은 치킨과 만두피를 활용해 화려한 비주얼의 지중해 스타일 파티 음식을 만들어냈다.

한편, 이날 상민의 집을 찾은 손님들은 과거 이상민의 회사 소속 가수들이었던 김지현, 채리나, 이지혜, 황보로 밝혀졌다. 네 여자들은 등장하는 순간부터 끊임없이 "오빠"를 부르며 남다른 소란스러움으로 상민을 당황케 했다.

이상민은 이들과 이야기를 나누던 중, "과거 룰라의 한 달 수입으로 5천만 원 벌었다"고 밝혀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어머니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룰라의 멤버 김지현은 "당시 상민이가 길바닥에 돈을 뿌린 적도 있다"며 그 시절 이상민의 허세에 대해 입을 열었었다. 

김지현을 시작으로 오랜 기간 상민을 지켜본 '여사친'들의 폭로가 이어졌다. 채리나는 "나 할 얘기 많아"라고 운을 뗐고, 황보는 "오빠 그때 왜 그랬어?"라고 물으며 이상민의 파티는 청문회 현장으로 돌변했다는 후문.

화끈한 입담의 여사친들이 밝히는 허세 상민의 실체, 그리고 진땀 나는 이상민의 청문회 현장은 7월 30일 일요일 밤 9시 15분 SBS '미운 우리 새끼'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